서울시립청소년성문화센터

검색

소개 닫기

교육 닫기

상담 닫기

소식 닫기

자료 닫기

ENGLISH 닫기

Data

성교육 및 성문화 관련 이미지를 만날수 있는 성평등 E-전시관입니다.
성교육의 결과물, 청소년이 만든 공모전 작품 등을 전시합니다.
개인적 소장이나 교육 콘텐츠 활용은 가능하나, 자료의 변형 및 무단 배포는 삼가주세요.
  • GENDER EQUALITY

    이가영 / 서울숭의여자고등학교

     

    성평등이란 성이 완전히 동등하면서도 성이 가지고 있는 차이점도 이해해주는 것이라 생각하여 표현하였다.

  • 송시은, 김민아 / 숭의여자중학교 1학년 또래상담반

     

    남성, 혹은 여성으로 인해 듣게 되는 불쾌한 언행들을 드러내고자 했다. 성역할 고정관념의 언행으로 불쾌감을 느끼는 뒤쪽은 진한색 만나는 지점의 가운데는 밝은 색으로 표현하여 성별로 인해 차별받지 않는 것을 나타냈다. 영어단어 'COEQUAL'은 ‘동등하다, 동등한 사람‘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기에 사회적으로 성별 고정화된 색을 섞은 보라색 위에 글자로 표현하였다.

  • 무제

    김지윤 / 서울숭덕초등학교

  • 새들의 날개

    이예진 / 서울여자상업고등학교

     

    평소에 아기 새들을 볼 때면, 다양한 음색과 다양한 모습을 하고 있는 모습에 우리들의 모습이라고 생각했다. 새는 꿈을 가진 어린이(청소년)을, 햇님과 구름은 목표를, 새장에 닫히고 날개가 다치는 새는 성차별을 의미하며 시로 표현하였다.

  • 여자라는 것

    김가영

     

    성 평등을 위한 인식 변화는 결국엔 ‘정상적인 삶 속, 정상적이지 않은 편견을 먼저 없애는 자신’이 필요하다 느꼈다. 이를 다양한 글씨체를 사용해 켈리그라피로 꾸몄다.

  • 올바른 B 세상

    평등바라기팀(노성주, 김효정) / 숭의여자중학교

     

    불평등한 가정에 모습. 가장 기본적인 성평등에 대한 생각은 가정에서부터 시작한다. A세상과 B세상으로 구분하여 틀린 그림 찾기로 표현해보았다. 정답은 B다.

  • 모두가 함께하는

    한수빈 / 도봉고등학교

     

    중학생이 된 후 점심시간 운동장에 있는 널찍한 축구장은 전부 남학생들의 차지였으며 여학생들은 주변을 걷거나, 앉아있거나 실내에 있었다. 축구장에서 성별 나눔 없이 모두가 즐겁게 뛰어 놀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다. 더 나아가 장애/다문화 친구들이 포함된 다양한 사람들이 어울리는 작품처럼 누구 하나 배제됨 없이, 숨김없이, 나답게 당당하게 살아가는 것이 바람직한 사회라고 생각하기에 현실에서 이 모습을 볼 수 있길 바라본다.

  • 이한서 / 원묵중학교

     

    붉은 말풍선은 SNS에서 봐 온 혐오, 차별 발언들 중 가장 많이 봤던 것들만 모아놓은 것이다. 일러스트를 보는 순간 단 한 명이라도 자신이 했던 각종 혐오 발언을 떠올리고 아주 잠시나마 반성의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

닫기
  • 1111[스케치] “날이 좋아서, 날이 좋지 않아서, 2017.04.05
    111고 남성연대 상임대표 성재기의 한강 투신사건과 그의 죽음 이후를 주목해 보고 싶었다. 남성연대와 상임대표 성재기의 투신은 10대들 사이에 큰 이슈였고, 죽음 이후 그는 대다수의 10대 남성들에게 영웅으로 추앙받고 있다. 우리는 그 경과에 대해 다시 고민해보고 싶었고, 그가 과연 추앙받을만한 인물인지 의심했던 바, 그 에 대한 우리의 시선들을 정리하고, 캐릭터로 단순화시켜 전시로서 우리의 생각을 알리고 싶었다.